• [경제/금융] 광양시, 지역경제활성화 평가 ‘최우수기관상’ 수상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김회진 기자 kimhj0031@hanmail.net
  • 19.12.20 09:06:16
  • 추천 : 0
  • 조회: 396

광양시, 지역경제활성화 평가 ‘최우수기관상’ 수상

4차 산업시대 신성장 산업육성 시책 성과 인정받아



광양시가 ‘2019년도 지역경제활성화 종합평가’에서 최우수기관상을 수상했다. 이에 상사업비 2천만 원을 확보했다.


이번 평가는 전남 22개 시군의 지역경제활성화 시책 중 우수사례를 발굴, 확산시키기 위해 우수시책,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등 지원육성, 전통시장활성화, 산업단지입주 등 6개 분야 13개 지표에 대해 실시했다.


광양시는 4차 산업육성, 1만여 개의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 경영안정지원사업, 섬진강재첩 브랜드육성, 기업친화도시 건설, 노사민정협력지원 노력이 높은 평가를 얻었다. 


특히 2차 발표회장에서 정기 경제복지국장이 ‘광양경제시대 드론산업의 서막, 지역먹거리 산업육성’ 시책을 발표해 현장에 있던 심사위원들로부터 광양시의 4차산업 시대를 대비한 신성장산업 육성이 시의적절하다는 호평을 받았다.


이와 함께 스위스 제약회사 스트라젠 매실수출, 포스코의 양극재 공장건립을 통한 이차전지 소재산업 클러스터구축, 광양항 연간 물동량 3억 톤 달성, 시 개청이래 국도비사업 최대 규모확보(6583억 원) 등 그동안 광양시의 대내외적 경제성과가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배경이기도 하다는 평가이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이번 최우수기관상 수상은 전남 제1의 경제도시답게 16만 시민이 일치단결하여 행복한 광양을 만들어냈던 성과로 보여진다”며 “앞으로 미래성장 먹거리 산업 육성에 과감한 투자를 통해 대한민국 경제수도로 커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우수상은 해남군, 장려상은 목포시와 강진군, 노력상은 곡성군과 장흥군이 받았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 ebook
    20/01/23일자
  • ebook
    20/01/23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