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인물] 광양시 챠밍댄스 공연팀, 서울컵 ‘대상’ 영예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이보람 기자 shr5525@hanmail.net
  • 19.09.06 09:03:05
  • 공감 : 0 / 비공감 : 0
  • 조회: 642

광양시 챠밍댄스 공연팀, 서울컵 ‘대상’ 영예

안영미 지도강사, 우수지도자패 수상



광양시 챠밍댄스 공연팀이 10여 개 국가가 참여한 댄싱대회에서 ‘대상’을 차지하는 영예를 안았다.


시는 지난 1일 서울그랜드 힐튼호텔 컨벤션 홀에서 열린 ‘2019년 제19회 서울컵 인터내셔널 댄싱 챔피언십 대회’에서 챠밍댄스 공연팀이 대상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국제 10여 개 국가 20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챠밍댄스 공연팀은 지난 7월 ‘목포 비치컵 대회’ 대상의 영예를 재현하듯 ‘서울컵 대회’에서 화려하고 역동적인 춤과 동작으로 예술성과 기술성을 인정받아 ‘대상’의 기쁨을 안았다.


광양시 챠밍댄스 공연팀은 평균연령 70세(55세~80세) 35명으로 구성됐으며, 국제대회에서 치열한 경합 속에 그 실력을 인정받았다.


특히 이번 댄싱 챔피언십 대회에서 안영미 지도강사는 댄스스포츠 발전과 우수선수 양성에 힘쓴 공이 인정되어 ‘우수지도자패’를 수상했다.


한편, 지난 2018년 5월 발대식을 갖은 광양시 실버 챠밍댄스 공연팀은 광영동에 연습실을 두고 있으며, 1년여 동안 안영미 지도강사와 함께 회원 60명이 활동하고 있다.


또한 지역의 크고 작은 축제와 행사장 등에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최근에는 대한노인요양원, 전남드래곤즈 축구 경기에서 열띤 응원전을 펼치는 등 재능기부를 몸소 실천하는 실버 공연팀으로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이삼식 체육과장은 “일과 삶의 균형을 중시하는 ‘워라밸’ 문화가 빠르게 확산되면서 ‘댄스스포츠’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며 “시는 앞으로도 댄스 동호인들에게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 ebook
    19/11/12일자
  • ebook
    19/11/12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