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순천 청암대 사무처장 400만원 벌금형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김회진 기자 kimhj0031@hanmail.net
  • 19.04.12 09:08:20
  • 공감 : 0 / 비공감 : 0
  • 조회: 902

순천 청암대 사무처장 400만원 벌금형

교수 관련 허위사실 유포 ... 명예훼손 혐의


순천지역 대학 보직자가 같은 대학 여 교수에 대한 명예훼손 혐의로 400만 원의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11일 광주지방법원 순천지원 형사4단독 최두호 판사는 청암대 강명운 전 총장의 여교수 강제추행 사건과 관련해 허위사실을 유포해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국모(54) 사무처장에 대해 400만 원의 벌금형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국 처장의 발언이 있었던 2014년 10월과 11월, 2015년 4월 3건에 대해 앞선 2건에 대해서는 유죄를 인정하고, 2015년 4월 발언에 대해서는 전파가능성에 비춰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을 통해 유죄가 인정된 2건에 대해 “피고인의 발언 분위기, 경위, 청취자, 피해자들의 직위나 직업에 관련된 정황을 보면 전파될 가능성이 있었고, 피고인도 용인하고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며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나 2015년 4월 발언에 대해서는 “발언 경위를 볼 때 기존의 것과 같은 흐름과 동기라고 보기 어렵고 전파가능성의 인식도 부족했던 것으로 보인다”고 무죄로 판단했다.


다만 “범행동기는 피고인도 인식하고 있었으며 죄질도 좋지 않아 보인다”며 “특히 피해자들이 입은 실질적인 피해정도는 중하다고 볼 수 있어, 어느 정도의 형은 필요하다”고 양형이유를 밝혔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ebook
    19/05/17일자
  • ebook
    19/05/17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