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가을엔 갈대꽃 절정 이룬 순천만으로”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김회진 기자 kimhj0031@hanmail.net
  • 18.10.31 09:31:18
  • 공감 : 0 / 비공감 : 0
  • 조회: 258

“가을엔 갈대꽃 절정 이룬 순천만으로”

내달 2~4일 ‘제20회 순천만 갈대축제’ 개최



황금빛으로 물든 잎사귀에 눈부시게 피어난 갈대꽃이 절정을 이룬 순천만습지에서 다음달 2일부터 4일까지 ‘제20회 순천만갈대축제’가 펼쳐진다.


올해로 20회째를 맞는 이번 축제는 ‘갈대가 노래하는 평화! 순천만에서...’라는 주제 아래 ‘아침 선상투어’와 ‘가을음악회’, ‘갈대 연인의 밤’, ‘생명·평화·문화체험 플리마켓’, ‘순천만의 삶의 이야기와 사진전’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된다. 


축제에서는 그동안 대부분의 사람들이 느껴보지 못했던 순천만의 생명과 평화, 문화를 체험해 보는 ‘플리마켓(체험존)’을 어린이들과 어른들을 상대로 운영하고, 젊은 연인들과 사랑하는 가족들이 함께 할 수 있는 ‘별빛 연인의 밤’도 운영할 계획이다.


이른 아침 무진(霧津)과 함께하는 ‘아침 선상투어’는 순천만을 거울로 자신의 얼굴을 보듯 가장 가까이 바라볼 수 있는 체험이다. 


갈대축제 기간 동안에는 순천만의 지속 보전을 위해 낙동강생물자원관리관과 함께 하는 ‘자연생태연구 심포지엄’, 순천문학관에서 전국 대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무진기행 백일장 대회’도 펼쳐진다. 아울러 무진기행의 작가 김승옥과 함께 하는 투어와 포구기행의 곽재구 작가와 함께하는 문화행사가 축제 기간 동안 개최된다.


개막행사에는 순천만갈대축제 1회부터 19회까지 주제들을 음미해 보는 축하 인사와 함께 갈대 음악회, 흑두루미 공연 등이 준비돼 있다. 


또한, 가을의 낭만과 인문학 정취를 만끽하려는 젊은 층을 겨냥한 행사들도 눈길을 끈다. 2일과 3일 저녁 7시부터 10시까지는 별과 시, 음악을 사랑하는 커플 각 50쌍을 대상으로 가을밤 연주회와 ‘갈대 연인의 밤’이 진행된다.


폐막행사에는 순천만을 찾아 자신과 사랑하는 가족의 소원성취를 기원하며 작성했던 소망패와 소원지를 달아 세운 갈대 달집을 태우며 행사를 마감하게 된다.


이 밖에도 어린이를 위한 ‘주니어 레인져 양성학교’와 ‘갈대 빗자루 만들기’, ‘갈대 엽서 만들기’ 등 다채로운 공연 및 체험행사가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순천만갈대축제는 1997년 제1회 순천만 갈대제를 시작으로 올해 20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가을 대표 축제”라며 “기존의 관광 중심축제에서 한발 더 나아가 생태 전문가·주민 주도형 생태축제로 전환해 주민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멸종 위기 야생생물의 정보 공유 플랫폼을 구축해 친환경 생태축제로 자리매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축제 기간 동안 교통 혼잡을 최소화하기 위해 순천만습지에서 교량교 구간의 4차선 도로 양쪽 갓길 구간은 임시주차를 허용한다는 계획이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 ebook
    18/11/16일자
  • ebook
    18/11/16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