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육] 순천대 여순연구소-순천시, 여순사건 ‘학술대회’ 개최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김회진 기자 kimhj0031@hanmail.net
  • 18.10.30 09:39:15
  • 공감 : 0 / 비공감 : 0
  • 조회: 53

순천대 여순연구소-순천시, 여순사건 ‘학술대회’ 개최

70주기 맞아 여순사건 특별법 제정의 필요성 선도



순천대 여순연구소와 순천시는 ‘여수·순천 10·19사건’(이하 여순사건) 70주기를 맞아 31일 순천대서 ‘여순사건 70주년 기념 학술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9일 순천대 여순연구소, 순천시에 따르면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학자들의 주제발표와 함께 지역 예술인들의 노래극 공연과 유족 증언 등 다채롭게 펼쳐질 예정으로 지역민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주제발표에 앞서 사전행사에서는 여순사건 동영상 상영과 서혁신·한상필의 노래극 ‘어떤 날개도……’가 공연될 예정이다.


1부 주제발표에서는 강정구 전 교수(동국대)와 주철희 교수(순천대)가 여순사건의 성격과 민족적·역사적 의의에 대해서 발제한다.


2부에서는 문동규 교수(순천대)와 표인주 교수(전남대), 염미경 교수(제주대)가 ‘역사적 사건의 기억과 해석’이란 소주제로 각각 발제할 계획이다.


이어지는 3부에서는 박병섭 교사(순천여고)의 사회로 여순사건 피해 유가족의 생생한 증언을 함께 듣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4부에서는 박두규 시인을 좌장으로, 박구용 교수(전남대, 한국연구재단 인문사회본부장)와 공종구 교수(군산대), 정명중 교수(전남대)가 참여하는 종합토론이 진행된다.


이번 학술대회를 앞두고 허석 순천시장은 “여순사건의 진상규명과 특별법 제정을 위해 학계는 물론 28만 순천시민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최현주 여순연구소장은 “다양한 분야의 학자들과 공동으로 지혜를 모아 여순사건의 역사적 의의와 가치를 지속적으로 재조명함으로써 여순사건 특별법 제정의 필요성을 학술적으로 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 ebook
    18/11/16일자
  • ebook
    18/11/16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