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행사] ‘생명지킴이’ 허수아비가 들려주는 가을이야기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김회진 기자 kimhj0031@hanmail.net
  • 18.09.13 09:36:46
  • 공감 : 0 / 비공감 : 0
  • 조회: 102

‘생명지킴이’ 허수아비가 들려주는 가을이야기



오는 29일 ... 별량면 허수아비 체험행사 

주민이 제작한 500여 개 허수아비 전시


순천 별량면 일원에서 오는 29일 ‘별량면 허수아비 체험행사’가 열린다. 


12일 시에 따르면, 이날은 별량면 주민들이 직접 제작한 500여 개의 다양한 허수아비 전시와 더불어 고들빼기 김치 품평회, 먹거리장터, 체험행사, 노래자랑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별량면 허수아비축제는 2010년까지 10회 개최됐으나 순천만갈대축제와 통폐합돼 사라졌었다.

그러나 별량면 주민자치위원회 자체적으로 매년 일출길에 허수아비를 전시해 명맥을 이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별량면에서는 허수아비 체험행사 기간 창작허수아비 만들기, 허수아비 글짓기 대회, 벼 베기 체험, 메뚜기 잡기, 뻘배 체험, 문절구 낚시 등 다양한 체험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이를 위해 초등학생과 중학생이 대상인 ‘창작허수아비 만들기 대회’와 ‘허수아비 글짓기 대회’에 대해서는 사전 참여 접수를 진행한다. 


‘창작허수아비 만들기 대회’는 자기만의 독특한 허수아비를 만들어 별량면사무소로 오는 18일까지 제출해야 하며, ‘허수아비 글짓기 대회’는 오는 27일까지 사전 신청해야 행사당일 글짓기 대회에 참여가 가능하다.


창작허수아비 만들기 대회와 허수아비 글짓기 대회는 각각 최우수 1명, 우수 3명, 장려 3명 등 총 14명에게 시장표창과 시의장 표창이 수여되며, 행사추진위원회에서 제공하는 상품권 10만 원, 7만 원, 5만 원 상당의 상품권도 지급된다.


박용철 별량면장은 “허수아비는 가을철 벼 등 농작물을 쪼아 먹는 새를 쫒기 위한 목적으로 논밭에 세워놓는 사람모형의 인형이지만, 한편으로는 인간의 먹거리를 지키는 생명 지킴이”라며 “우리나라 고유의 문화인 허수아비 만들기가 명맥이 끊어지지 않도록 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 ebook
    18/09/21일자
  • ebook
    18/09/21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