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광양시청 볼링 최복음 ‘5번째 금빛 스트라이크’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이보람 기자 shr5525@hanmail.net
  • 18.08.28 10:21:16
  • 공감 : 0 / 비공감 : 0
  • 조회: 361

광양시청 볼링 최복음 ‘5번째 금빛 스트라이크’

남자 6인조 우승 ... 아시안게임 ‘3연패’ 달성


▲(왼쪽 4번째) 최복음 선수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볼링 남자 6인조 금메달을 획득,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광양시청 직장경기부 최복음 선수가 아시안게임 개인 통산 5번째 금메달을 획득하며, 아시안게임 3연패를 달성했다.


27일 광양시는 최복음 선수가 지난 25일 인도네시아 팔렘방 자카바링 볼링센터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레방 아시안게임’ 볼링 남자 6인조 경기에서 우수한 실력을 뽐내며 금메달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최복음 선수는 2010 광저우 대회 3관왕, 2014 인천 대회 5인조 우승에 이어 이번 아시안게임까지 통산 5번째의 금메달을 손에 쥐게 되면서, 아시안 게임 최다 금메달 6개 기록에 한층 가까워졌다.


특히 단체전인 2010년 5인조, 2014년 5인조, 이번 대회 6인조까지 3회 연속 우승팀의 일원이 되면서 3연패 쾌거를 이룩하는 성과를 거뒀다.


최복음 선수와 6인조로 팀을 이뤄 함께 출전한 박종우 선수는 전 광양시청 소속으로, 지난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6년간 최 선수와 함께 운동해온 바 있다.


이춘수 광양시청 볼링팀 감독은 “아시안게임 3관왕의 쾌거를 이룩한 것에 대해 감격스럽고,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최복음 선수는 팀원의 리더로서 항상 모범이 되고,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하고 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삼식 체육과장은 “이번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낸 최복음 선수가 매우 자랑스럽다”며 “시민 모두가 축하하고, 젊은 스포츠 도시 광양의 위상을 한층 드높이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인테리어 업체정보

1 / 2 이전 다음 더보기
  • ebook
    18/12/14일자
  • ebook
    18/12/14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