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가상현실로 즐기는 순천만과 정원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이보람 기자 shr5525@hanmail.net
  • 18.04.16 09:26:55
  • 공감 : 0 / 비공감 : 0
  • 조회: 124

가상현실로 즐기는 순천만과 정원

순천만국가정원 ‘VR 체험관’ 인기


순천만국가정원 습지센터에 지난 6일 개관한 VR체험관이 일주일 만에 이용객 2000명을 훌쩍 넘어서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VR체험은 순천만의 사계와 정원의 명소인 꿈의 다리, 호수정원, 한국정원을 가상으로 체험할 수 있어 관람객에게 이색적인 경험을 선사하고 있다. 이곳은 시간을 절약할 수 있고, 순천만국가정원의 캐릭터인 순이, 천이와 함께 하늘을 날며 정원을 한 눈에 내려다 볼 수 있다.  

 

VR체험을 경험한 체험객들의 반응은 각양각색이다. 


다수의 체험객은 “하늘을 나는 게 신기하다”며 아직 생소한 VR체험에 즐거워했고, “발 아래를 보면 무섭다”, “어지럽다”, “정원을 자주 다녔는데 아직 안 가본 곳이 많은 것 같다”, “직접 다녀보지 않아도 되겠다” 등 다양하다.  


VR체험존에는 VR체험 이외에도 이번 ‘2018 정원산업디자인전’ 의 미래정원과 연계해 아바타 스토리의 ‘치유의 숲’을 미디어파사드로 연출한 공간도 만나볼 수 있다. 


미래의 숲을 주제로 신기하고 몽환적인 분위기로 연출된 이 곳은 관람객이  마치 숲 속에 들어와 있는 듯한 착각을 일으키게 하며 정원 둘러보기에 지친 관람객의 힐링 공간이 되어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순천만과 순천만정원의 history존에서는 현재 순천만정원의 모습을 사진으로 만나볼 수 있으며 순천만과 정원의 탄생 비화부터 미래 정원산업의 메카로 자리매김하기 위한 Job 클러스터 조성 계획 등의 정원의 미래 모습도 전시돼 있다. 


시 관계자는 “VR체험관은 4차 산업혁명시대 아날로그 정원이 테크놀로지와 결합해 미래정원의 모델을 제시했다”며 “순천만과 정원을 직접 갈 수 없는 방문객에게 간접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고 말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 ebook
    18/04/20일자
  • ebook
    18/04/20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