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순천 역사 변천과정 담은 서문터정원 공개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운영자
  • 17.12.06 17:00:32
  • 공감 : 0 / 비공감 : 0
  • 조회: 15

순천 역사 변천과정 담은 서문터정원 공개

도시재생선도사업 … 서문안내소·서문터정원 조성

역사·문화·예술 조화 이룬 소통·화합 공간 기대


순천의 역사변천과정을 담은 서문터정원이 5일 시민들에게 공개됐다.


순천시는 도시재생사업으로 추진한 향동 순천부읍성 서문안내소 및 서문터정원 조성을 마무리하고 이날 조충훈 시장, 기관단체, 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림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서문안내소는 소통과 화합의 공간으로 마을안내소를 비롯해 마을방송국, 지역작가의 작품을 전시·판매·체험할 수 있는 다목적실, 주민들의 커뮤니티실, 어린이 놀이방 등을 갖췄다.


또한, 서문터정원에는 도심 물길과 함께 순천의 역사변천과정을 판석을 통해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재현했고, 순천부읍성 성돌 유구전시와 순천을 상징하는 삼산 이수의 조형물이 들어섰다.


서문안내소와 서문터정원 조성은 지난해 3월부터 15회에 걸쳐 주민 토론회, 선진 견학, 전문가 자문 등을 통해 기획부터 디자인, 설계, 내부 공간 기능, 관리 운영 등 모든 과정을 지역 주민이 참여한 가운데 이뤄진 결과로 도시재생 취지를 살렸다는 점에서 더욱 특별한 의미를 갖고 있다.


순천시는 문화의 거리 주변에 한전 지중화 사업, 장안창작마당, 금곡에코지오마을 조성, 문화의 거리 물길, 700년 골목길, 테마(정원)거리 등 다양한 사업과 연계하고 매산 뜰 주차장(103면), 역사마당 정원, 서문안내소, 문화의 거리를 연결하는 동선이 마무리돼 원도심 활력뿐만 아니라 관광객 유치에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조충훈 시장은 “침체된 원도심을 살리기 위해 지난 4년 간 시와 시민, 재생센터가 쉼 없이 함께 해온 결과 골목에 생기가 돌고 전국 벤치마킹 대표 지역이 됐다”며 “생활문화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원도심이 역사와 문화·예술로 다시 살아나길 기대 한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서문안내소와 서문터정원 탄생으로 순천의 역사를 이해하고 모든 세대가 함께하는 소통·화합 문화의 복합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며 “지역주민이 소득과 연계한 가운데 직접 관리 운영해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순천광양교차로 이보람 기자  shr5525@hanmail.net]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이사/용달 업체정보

1 / 5 이전 다음 더보기
  • ebook
    17/12/15일자
  • ebook
    17/12/15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