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금융] 여수·광양항, 상반기 총물동량 증가세 유지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운영자
  • 17.07.26 13:04:09
  • 추천 : 0
  • 조회: 866

여수·광양항, 상반기 총물동량 증가세 유지


▲여수광양항만공사 전경


전년 동기 대비 2.6% 증가한 1억 4300만 톤 처리

컨테이너물동량은 고전 ‘7.7% 감소한 108만TEU’


국내 수출입 1위이자 국내 최대 복합물류 항만인 여수·광양항의 총화물 물동량이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올해 여수·광양항의 목표 물동량인 2억 9000만 톤 달성은 무난할 것으로 예상된다.


25일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방희석)에 따르면 올 들어 6월까지 여수·광양항 물동량을 집계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2.6% 증가한 1억 4300만 톤을 처리했으며,  이는 세계 경기 회복에 대비한 석유화학 원자재의 수입화물 증가와 기계·차량 및 부품 등의 교역량 상승 등으로 인해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또 일반화물의 경우에도 국내 최대 복합항만으로 물동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지난 2011년∼2016년까지 연평균 증가율이 4.0% 이상인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일반화물 중 자동차화물 처리량은 지난해 105만 대를 처리하는 등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공사는 광양항을 자동차 환적 중심기지로 육성하기 위해 자동차 화물에 대한 인센티브제도를 운영하는 등 올해 목표물량 110만 대 달성이 충분할 것으로 내다봤다.


다만 여수·광양항 전체 화물의 약 13% 가량을 차지하고 있는 컨테이너화물은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올 상반기 컨테이너물동량은 전년 동기 대비 7.7% 감소한 107만 7000TEU에 그쳤으며, 특히 이중 환적화물은 39%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사 측은 여수·광양항의 환적 컨테이너화물 중 24.0%를 처리했던 한진해운의 파산으로 인해 물량이 감소한데다 원양선사들의 얼라이언스 재편에 따른 광양항 미기항, 중국 항만의 공격적인 컨테이너화물 흡수 정책과 우리나라 서해안 항만들의 약진 등이 컨테이너물동량 감소의 주요 원인이라고 설명했다.


공사는 여수·광양항의 컨테이너물동량 증대를 위해 인트라아시아 선사 유치를 위한 선사마케팅 활동 강화, 원양선사 유치를 위한 대형화주와의 매칭마케팅 활동, 광양항 서비스라인 확대를 위한 항로개설 인센티브 제도를 활용한 마케팅 활동과 인센티브제도 개선을 통한 부정기선 유치 노력 등을 꾸준히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선정덕 마케팅 팀장은 “여수·광양항의 총화물물동량이 꾸준한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으나 대내외적인 악재 속에서 고전하고 있는 컨테이너화물 물동량도 목표물량을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순천광양교차로 김호 기자 / giant1kim@hanmail.net]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 ebook
    19/12/13일자
  • ebook
    19/12/13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