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RSS 주소 복사
  • 가장 흔한 형태의 수면 무호흡증입니다. 잠을 잘 때는 정상적으로 숨 쉬는 길, 즉 기도를 둘러싸고 있는 근육들이 이완되면서 목젖, 편도, 혀 등이 뒤로 쳐지게 됩니다. 이로 인해 깨어 있을 때보다 기도가 약간 좁아지나 대부분의 사람들  [운영자 - 11.11.24 09:48:40]

  • 지난주 속초를 다녀왔습니다. 예전의 속초는 강원도의 구석진 끄트머리 아주 먼 곳이다 싶었는데, 새로 난 길을 통해 달리자 잠깐인 듯 도착을 했습니다. 물론 같이 동행하는 이들과 이야기를 나눴던 것이 시간을 잊게 했던 큰 이유였지만 말  [운영자 - 11.11.23 10:28:10]

  • ‘나잘난’씨는 결혼을 앞둔 자식의 필요에 따라 자신이 살고 있는 집을 자식에게 양도하고 자신들은 자식에게 매매한 대금을 받아 도시 근교의 전원주택을 사들여 입주했다. 증여가 아닌 지극히 정상적인 거래인 탓에 아무런 생각 없이 세무당국  [운영자 - 11.11.23 10:24:44]

  • 대학생들에게 과제물로 (자신의) 인생 가치관과 가치관을 실천하기 위한 방안에 대해 써보라고 하였다. 과제물 중에 조금 놀라운 내용을 쓴 학생이 있었다. 자신은 강남의 재벌 아들로 지금부터 평생을 놀고먹어도 살 수 있는 재산을 소유하고  [운영자 - 11.11.22 09:54:24]

  • 서술형 수학문제 풀기

    “중간고사 시험 준비를 하면서 수학문제집을 보니까 수학문제인지 국어문제인지 헷갈릴 정도로 길고 복잡한 문제가 많더라고요. 그런데 아이는 수학문제 중에서 조금만 질문이 길면 잘 읽으려고 하질 않아요. 어려서는 곧잘 수학을 했는데 이제는  [운영자 - 11.11.22 09:27:43]

  • 사람들은 끊임없이 누군가와 소통하기를 좋아한다. 요즘 많은 사람들이 인터넷을 통하여 다른 사람들과 소통하고 있다. 필자 역시 “페이스 북” 을 통하여 주변 사람들과 소식을 나누고 있다. 그런데 누군가 지적했다. 페이스 북에 음식사진을  [운영자 - 11.11.21 09:56:39]

  • 북인도의 사원유적지 카주라호. 그 곳에 가면 ‘원초적 본능’을 만난다. 힌두사원의 벽면을 가득 채운 미투나상(像)은 에로티시즘의 극치다. ‘에로틱사원’이란 별칭답게 남녀의 성적 결합을 표현한 부조는 낯 뜨거울 정도로 야하다. 부드러운  [운영자 - 11.11.18 09:51:29]

  • 아침 7시 10분. 비 끝이라선지 날씨가 차다. 간밤 기상예보로는 강원도 산간지방에 눈이 내린다고 했다. 머지않아 이 도시에도 홀연히 눈이 내릴지 모른다. 서늘한 출근길을 걸어 3호선 전철에 올랐다. 다행히 자리에 앉을 수 있었다.   [운영자 - 11.11.17 09:38:00]

  • 염증성 근육병(근육염)은 근육과 주변 조직에 염증이 발생되어 나타나는 근육질환입니다. 염증이 발생하여 근육조직을 파괴하고 이에 따라 근육이 약화되어 힘이 빠지고, 때때로 근육통이 발생합니다. 시간이 더 경과되면 근육량이 줄어서 근육   [운영자 - 11.11.17 09:30:22]

  • 당시에는 엄청난 일이라 여겼지만 어느 샌가 잊히고 마는 일이 있는가 하면, 작고 사소했던 일이 오래 기억에 남기도 합니다. 숨을 쉴 수 없을 만큼 나를 힘들게 했던 일도 어느 순간 깃털처럼 가볍게 여겨지기도 하고, 아무 것도 아닐 줄  [운영자 - 11.11.16 09:56:32]

  • ‘순애야 너는 김중배의 다이아몬드가 그렇게 좋더란 말이냐’ 이수일의 약혼녀인 심순애의 마음을 빼앗아간 김중배의 다이아몬드 반지에 세금을 물릴 수 있을까? 결론부터 말하자면 물리지 않는다. 그렇다면 김중배가 다이아몬드 반지가 아닌 반지  [운영자 - 11.11.16 09:46:04]

  • 공자는 평생을 공부에만 매진하다 이런 생각을 하게 되었다. ‘공부는 어느 정도 마쳤으니, 이제는 세상에 나가 사람들을 위해 일해야겠다. 반드시 나를 받을 줄 나라가 있을 테고, 국왕과 신하들이 나를 환대할 것이다.’ 공자는 각 나라들  [운영자 - 11.11.15 10:27:46]

  • 고 1인 딸이 인터넷으로 알게 된 친구들과 어울려 이틀 동안 가출한 후 며칠 전에 돌아왔습니다. 얼마 전부터 학교를 그만두고 싶다는 말을 하고 2학기 들어서는 결석도 잦습니다. 내성적이고 표현이 별로 없는 아이어서 고민이 무엇인지 알  [운영자 - 11.11.15 10:18:20]

  • 공직에서 은퇴를 했고, 지금은 교양강좌 수강과 운동으로 소일한다는 70대 중반의 그 어르신은 날카로운 눈초리와 야무진 입매 그대로 대단히 꼼꼼했고 당신 것은 알아서 잘 챙기셨습니다. 자기소개를 하는 첫 시간만 해도 괜찮았습니다. 연금  [운영자 - 11.11.14 10:45:18]

  • ‘젊거나 늙거나/ 저기 저 참나무같이/ 네 삶을 살아라./봄에는 싱싱한/ 황금빛으로 빛나며// 여름에는 무성하지만/ 그리고, 그러고 나서/ 가을이 오면 더욱 더 은은한/황금빛이 되고// 마침내 나뭇잎/ 모두 떨어지면/ 보라, 줄기와   [운영자 - 11.11.11 10:14:16]

  • ebook
    19/09/18일자
  • ebook
    19/09/18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