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RSS 주소 복사
  • 1817년 영국의 제임스 파킨슨에 의해 붙여진 이름인 ‘파킨슨병’은 신경과에서 다루는 대표적인 운동질환의 하나입니다. 비교적 노인들에게서 발생하는 질병이지만, 간혹 젊은 나이에서도 발생할 수 있는 뇌 질환입니다. 파킨슨병은, 뇌에서   [운영자 - 11.12.22 11:44:47]

  • 6세 된 딸이 유치원에 가지 않으려고 합니다. 아침마다 울면서 떨어지지 않으려는 아이를 억지로 보내고 나면 ‘나중에 학교에도 적응하지 못하면 어떡하나’ 또 ‘유치원에서는 어떻게 지내고 있을까’ 등의 걱정을 하게 됩니다. 당분간 유치원  [운영자 - 11.12.20 09:57:34]

  • 정부는 12월 7일 다주택자 양도소득세 중과제도 폐지, 강남3구(강남·서초·송파)투기과열지구 해제, 재건축 초과이익 부담금 2년간 부과금지, 생애최초 주택구입 자금 지원대상확대 및 금리인하, 대학생 저소득세입자 대상 전세·임대주택공급  [운영자 - 11.12.19 09:38:25]

  • 출근길에 본 골목 굴국밥집이 수상쩍다. 음식점 안 의자들이 어쩌라고 차곡차곡 그대로 쌓여있다. 엊저녁 퇴근할 때에 본 모습 그대로다. 퇴근이라 해 봐야 오후 6시 무렵이다. 그 무렵이면 탁자와 의자를 가지런히 놓고 손님을 받을 시간이  [운영자 - 11.12.15 10:18:36]

  • 어느 날 공자가 조카 공멸을 만나 물었다. “네가 그 자리를 맡아 일하면서 얻은 것은 무엇이며 잃은 것은 무엇이냐?” 공멸은 공자의 갑작스런 질문에 표정이 어두워졌고, 자신이 느낀 대로 공자에게 말했다. “예, 저는 얻은 것은 하나도  [운영자 - 11.12.13 09:58:17]

  • 초등학교 4학년인 아들의 담임선생님이 아이가 너무 산만해서 다루기 힘들다고 병원 진료나 상담을 받아보라고 하시네요. 우리 아이가 충동적인 것은 알고 있었지만 담임선생님의 말씀을 들은 후 어떻게 해야 할지 고민이 됩니다. 자녀가 다소   [운영자 - 11.12.13 09:54:49]

  • 예전에는 영화 개봉 후 일정 기간이 지나 다음 영화를 상영하게 되면, 앞서 개봉했던 영화를 다른 극장으로 옮겨서 상영하곤 했는데 개봉관과는 달리 재봉관이라고 했던 기억이 납니다. 미처 영화를 챙겨 보지 못했다 해도 재봉관에서 벌충할   [운영자 - 11.12.12 10:23:41]

  • 토지가격의 상승은 공공용지 확보난, 택지가격 상승으로 인한 주거비부담 가중, 생산원가 상승, 도심의 과밀도 이용, 과도한 직주분리 현상 그리고, 토지투기의 폐단을 초래할 수 있다. 주택가격 상승 역시 중산·서민층의 생활불안, 임금인상  [운영자 - 11.12.12 10:18:13]

  • 독일의 그림 형제가 수집한 <그림 동화집> 에 ‘행복한 한스’ 이야기가 나옵니다. 한스는 칠 년을 꼬박 일하고서 품삯을 받은 금덩이를 말, 늙은 소, 돼지로 바꾸다가 결국 돌덩이로 바꾸었지만 아예 그것마저 잃어버립니다. 답  [운영자 - 11.11.28 10:04:28]

  • ‘검은 머리 파뿌리가 돼도 변치 않는 사랑’. 주례사의 단골 멘트가 아니다. 지난 주 방송된 KBS 1TV ‘인간극장 5부작’ ‘백발의 연인’ 조병만(94)․강계열(87) 노부부의 이야기다. 사랑이 무엇인지 잘 알지도 못하  [운영자 - 11.11.25 09:50:26]

  • 대학 1학년, 정말 저래도 될까 싶을 정도로 아이는 게으름을 피웠고 아예 책 근처에는 가지도 않았습니다. 고등학교 3년 내내 입시의 중압감에 오죽이나 시달렸을까 동정도 했고 이해가 가지 않는 것도 아니었습니다. 그러나 어느 덧 두 번  [운영자 - 11.11.24 09:51:31]

  • 가장 흔한 형태의 수면 무호흡증입니다. 잠을 잘 때는 정상적으로 숨 쉬는 길, 즉 기도를 둘러싸고 있는 근육들이 이완되면서 목젖, 편도, 혀 등이 뒤로 쳐지게 됩니다. 이로 인해 깨어 있을 때보다 기도가 약간 좁아지나 대부분의 사람들  [운영자 - 11.11.24 09:48:40]

  • 지난주 속초를 다녀왔습니다. 예전의 속초는 강원도의 구석진 끄트머리 아주 먼 곳이다 싶었는데, 새로 난 길을 통해 달리자 잠깐인 듯 도착을 했습니다. 물론 같이 동행하는 이들과 이야기를 나눴던 것이 시간을 잊게 했던 큰 이유였지만 말  [운영자 - 11.11.23 10:28:10]

  • ‘나잘난’씨는 결혼을 앞둔 자식의 필요에 따라 자신이 살고 있는 집을 자식에게 양도하고 자신들은 자식에게 매매한 대금을 받아 도시 근교의 전원주택을 사들여 입주했다. 증여가 아닌 지극히 정상적인 거래인 탓에 아무런 생각 없이 세무당국  [운영자 - 11.11.23 10:24:44]

  • 대학생들에게 과제물로 (자신의) 인생 가치관과 가치관을 실천하기 위한 방안에 대해 써보라고 하였다. 과제물 중에 조금 놀라운 내용을 쓴 학생이 있었다. 자신은 강남의 재벌 아들로 지금부터 평생을 놀고먹어도 살 수 있는 재산을 소유하고  [운영자 - 11.11.22 09:54:24]

  • ebook
    19/08/16일자
  • ebook
    19/08/16일자